메뉴 건너뛰기

자유롭게 이야기를 적는 공간

혼돈 = 야채죽?

대체 무슨 헛소리인지 의아해하는 사람이 있을것이다.

그런사람들에게 말하는데 이것은 단지 겉모습만 논문일뿐 그냥 장난짓거리이다.

진실여부를 따지지 말고 그냥 헛소리라 생각하시길....

--------------------------------------------------------------------------------------------

혼돈 = 야채죽. 과연 무슨말일까?

'야채죽 붐'(야채죽 붐이란 혼돈이 처음으로 야채죽게임을 올려서 극찬을 한뒤부터 박물관에 야채죽게임이 사라진 그 시점까지) 부터 혼돈을 연구한 결과이다.

혼돈은 야채죽을 엄청나게 극찬했다. 하지만 혼돈이 누군가를 극찬한것은 극히 드문일이다. 적어도 혼둠안에서는....

왜 혼돈은 그런일을 했을까?

혹시 혼돈자신이 야채죽이 아니였을까?

야채죽은 혼돈의 다른면이 아니였을까?

혼돈은 야채죽의 조크를 극찬했고 또 '야채죽 붐'때는 야채죽의 게임 구성을 극찬했다.

좀 처럼 남을 칭찬하지 않는 혼돈이 왜 야채죽을 그리도 극찬한것일까?

하지만 이것으론 부족하다. 우연의 일치일수도 있다. 그러나 '혼돈, 야채죽을 만나다.' 사건은 혼돈이 야채죽이라는 결정적 증거가 된다.

우선 '혼돈, 야채죽을 만나다.' 사건이 무엇인가. 바로 혼돈과 내가 야채죽게임 공개를 두고 싸울때 갑자기 야채죽이 기적적으로 나타나 공개를 허락한 사건이다.

이 사건을 나의 추측으로만 재 해석해보면

혼돈은 야채죽으로 활동했다. 야채죽으로 활동하면서 자신의 또다를 면을 표출시켰고 그러면서 혼돈과 야채죽의 대립같은상황을 연출했다. 마왕성 감금사건이 그 예다.

그러는 동안 혼돈은 많은 게임을 만들었다. 물론 야채죽의 이름으로 그리고 야채죽을 지워버렸다. 이제 질려버렸거나 아니면 또다른 일을 해야했기 때문이다.

어느날 그는 하드디스크에서 야채죽 시절때에 게임을 찾아냈고 그로인해 향수에 젖어 들게된다. 그래서 야채죽을 극찬하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그리고 야채죽의 게임을 찾는다 했다. 그러던중 내가 나타났다. 그때 연출상 혼돈은 야채죽의 게임을 가지고 있지 않은 상태였다.

그리고 그는 야채죽이였을때에 활약상을 사람들에게 퍼뜨릴려고했다.

(이때 나는 혼돈이 혹시나 야채죽이 아닐까라는 생각을 가지게 되었다. 그래서 야채죽의 게임을 퍼뜨릴려는 혼돈을 저지했다.)

그때 내가 혼돈을 저지했다. 하지만 혼돈은 '혼돈, 야채죽을 만나다.'사건을 일으켜 야채죽의 게임을 널리널리 퍼뜨렸다.

이렇게 해석해볼수있다.

그러므로 혼돈 = 야채죽.

--------------------------------------------------------------------------------------------

다시한번 말하는데 이것은 단지 겉모습만 논문일뿐 그냥 장난짓거리이다.

진실여부를 따지지 말고 그냥 헛소리라 생각하시길....


혼돈씨. 이걸 도서관에 올려주구려. 헐헐헐..
조회 수 :
5668
등록일 :
2004.05.06
06:53:59 (*.146.)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s://hondoom.com/zbxe/index.php?mid=free&document_srl=69132

노숙자

2008.03.19
09:33:46
(*.42.245.9)
하악하악. 안녕.

케르메스

2008.03.19
09:33:46
(*.130.76.212)
성지 순례 왔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글 작성을 위해서는 회원 가입이 필요합니다. 노루발 2016-02-22 4200
15010 휴웍2 필요한 도트 [1] file 똥똥배 2008-05-28 237679
15009 건택을 돌리고 있습니다. 포와로 2008-11-16 27251
15008 왠지웃긴얼굴은중력에얽매이지않는다. [5] 검룡 2004-05-13 17921
15007 회원 가입 방법(= http 사용 가능법) [2] 똥똥배 2013-04-26 8598
15006 으음, 플스 패드로 하기 좋은게임 없나여. [7] 장펭돌 2007-12-30 6759
15005 철없는아이, zk11 [5] 과학자 2004-05-16 6754
15004 [본격 시비걸기 글] 생각해 봅시다. [49] file 엘판소 2015-10-09 6035
15003 Everything is alright 가사 의역 [3] 서기 2012-11-26 5804
15002 여기는 pc방 [2] kuro쇼우 2007-12-16 5729
» [논문] 혼돈 = 야채죽 [2] 케르메스 2004-05-06 5668
15000 [re] 게시판 복구, 데이터 다 날라감, 가입은 다시 해야 됨. [1] 잠자는백곰 2006-03-13 4810
14999 최근 건드린 게임들. [4] Kadalin 2008-05-21 4771
14998 이번 주 토요일 8시부터 정기 생방송 [4] 대슬 2008-05-01 4699
14997 가입했다. [20] 大슬라임 2004-05-05 4697
14996 알리미에서. [4] zk11 2004-08-18 4695
14995 아프리카에서 게임 방송중! 장펭돌 2008-05-10 4609
14994 무한의 아이콘 증식 [28] 햄빵2호 2004-05-05 4494
14993 왜 이런 괴현상이 나타나는지 알겠습니다. [9] 大슬라임 2004-05-05 4462
14992 드디어 복구 [9] DeltaMK 2004-05-05 4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