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롭게 이야기를 적는 공간

mt 자체에 대한 전반적인 리뷰는 다른 분이 하실테니 패스하고,

모여서 같이 한 게임 등을 되짚어보겠습니다.



1. 노래 전주 듣고 제목/가수 맞히기

펜션 가는 길에 차에서 어플이나 유튜브 이용해서 잠시 즐겼습니다.

차에서 하면 멀미가 난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파생형으로, 노래 전주 듣고 영화/게임 맞히기 등이 있습니다.


2. 바퀴벌레 포커

혼둠 mt의 즈언통이라 할 수 있겠습니다.

아기자기하고 혐오스러운 동물 카드를 가지고 협잡질을 일삼는 게임입니다.

패배자에게 적절한 벌칙이 주어지면 더욱 재밌습니다.


3. 스파이폴

자기가 어느 장소에 있는지, 무슨 직업인지도 모르는 똥멍청이와 나머지 킹반인들의 대립이 주가 되는 게임입니다.

서로가 서로에게 질문을 던져 똥멍청이를 찾아냅니다. 가령 제시된 장소가 온천이라고 하면,

A : 이 장소에서 절대 해선 안 되는 행동이 있죠. 그게 뭔가요?

이런 질문으로 허점을 찌르고,

B : 대량학살.

이런 대답으로 교묘히 의심을 피하는 게임입니다.


4. 마피아 게임

자세한 설명은 생략하겠습니다.

사회자가 어플이면 최첨단 느낌이 납니다.

스타 유즈맵 마피아만큼의 직업 다양성은 없지만, 선동과 마녀사냥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습니다.


5. 블러프

캐리비안의 해적에서 데비 존스랑 레골라스랑 레골라스 애비가 하던 게임입니다.

참여인원이 전반적으로 해양생물을 닮았습니다. 전 범고래.


6. 트랜스 뭐시기

그림을 보고 단어를 맞추고, 단어를 보고 그림을 맞추는 게임입니다.

정식 명칭을 까먹었는데, 아마 누가 댓글로 정정해 주시겠지요.



[총평]

제가 거의 다 이긴 것 같네요.



이런 재밌는 놀거리들이 많으니, 여러분의 적당한 참여를 바랍니다.


조회 수 :
111
등록일 :
2020.08.06
02:02:01 (*.38.47.205)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s://hondoom.com/zbxe/index.php?mid=free&document_srl=818483

장펭돌

2020.08.06
02:49:34
(*.14.212.111)
거의다 이긴것 같다뇨. 스파이폴 개털리시지 않았습니까?

폴랑

2020.08.06
05:27:27
(*.38.47.205)
그러니까 거의죠. 나머지는 제가 개털지 않았습니까?

장펭돌

2020.08.07
06:05:26
(*.14.212.111)
바퀴벌레 포커 - 그냥 또이또이 비등비등 용호상박
마피아 - 적어도 폴랑에게 털린기억은 없음

혼자 대체 뭘 털고 다니심

장펭돌

2020.08.07
06:05:54
(*.14.212.111)
물론 노래 맞추기 시리즈는 인정합니다...

노루발

2020.08.06
05:54:54
(*.149.251.217)
혼둠의 게임마 폴랑

룰루

2020.08.13
17:01:48
(*.62.202.51)
노래퀴즈 ㄹㅇ '미쳐 날뛰고 있습니다.' 나레이션이 들렸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글 작성을 위해서는 회원 가입이 필요합니다. 노루발 2016-02-22 4295
» 2020년 하계 혼둠mt 컨텐츠 리뷰 [6] 폴랑 2020-08-06 111
14951 신문이 2009년까지만 나왔네요? 더 이상은 없나요? [2] 겨울늑대 2020-08-05 76
14950 아이템이 뭔가요? [4] 겨울늑대 2020-08-04 84
14949 돌아온 룰루의 혼둠 정모 후기 [4] 룰루 2020-08-03 94
14948 으으 [6] 흑곰 2020-07-18 76
14947 돌죽 0.25버전 딥엘프 독법 공략 [5] 노루발 2020-06-25 203
14946 하플링암살자클리어 [2] 노루발 2020-06-24 59
14945 오거독법클리어 노루발 2020-06-15 68
14944 오토바이 장비 정리하는 글 [4] 노루발 2020-06-09 78
14943 문명6 무료화 [4] file 우치하정낙 2020-05-25 124
14942 나왔습니다(2) [5] 규라센 2020-04-25 114
14941 정말 오랫만에 와봅니다. [3] 친절한거북이 2020-04-24 96
14940 나왔습니다. [4] 규라센 2020-04-02 104
14939 꿀 한병 사서 이걸 언제 다 먹나 했는데 [8] 노루발 2020-03-24 147
14938 날씨 풀리고 쓰는 바출 이틀차 후기 [1] 노루발 2020-03-24 64
14937 글바위에 글새김. [1] 규라센 2020-03-13 74
14936 펌글 아카이브 동굴로 옮겼음 흑곰 2020-03-12 69
14935 OTW 푸는것보다 풀이글 쓰는게 더 귀찮음 [3] 노루발 2020-03-06 58
14934 토요일 친구 결혼식인데 [4] 흑곰 2020-03-05 87
14933 화요일 하루 밤샜는데 [2] 흑곰 2020-03-05 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