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각종 술에 대한 리뷰 및 이야기

혼둠이 생각보다 조회수가 잘나오니 혼둠에 내 블로그 링크를 남기는것도 도움이 될것이라는 흑곰님의 이야기에

 

조금은 기대를 했었지만, 그 기대는 몇개의 글을 쓰면서 이미 와장창 무너졌다.

 

어차피 그런 이득을 바라고 시작한것은 아니기에 상관은 없다. 그리고 많은분들의 댓글이 더 힘이 된다!

 

주로 블로그 글을 퍼오려고 했으나 가벼운 맥주들부터 시작하여 조금씩 헤비한 맥주들로 올라가야 한다는

 

생각을 하고 있었기 때문에 가벼운 맥주들은 이미 몇 년전에 쓴 글이라 지금 보면 참으로 아쉬운부분이 많아서 못

 

가져오고 있다가 이번에 좀 가벼운 맥주리뷰를 작성하게 되어 가져오게 되었다. 버드와이저다!

 

------------------------------------------------------------------------------------------------------

 

나는 여태 버드와이저와 호가든이 OB에서 OEM 생산하고 있는줄로만 알고 있었다.

 

하지만 우연히 보게 된 편의점의 가격표에 '버드와이저 수입맥주' 라고 쓰여있는것을 보고, 어? 설마.. 하고 확인해보니

 

원산지가 미국! 이전에 버드와이저 국내 제조 버전 리뷰를 쓴적이 있기는 하나 너무나 오래된 글이라 그 때의 기억은

 

하나도 나지 않아서 비교는 힘들것 같다. 버드와이저 (한국 생산) 리뷰 보러가기

 

미국에서 직접 수입하게 된지 얼마 안된줄 알았지만, 찾아보니 작년부터 이미 세금 등의 문제로 수입이 더 유리해지게 

 

되어 수입을 해왔던것 같다. 즉 이제와서는 오히려 OEM 생산 버드와이저가 더 찾기 힘들어졌다는 것이다. 

 

99773E505B9744B704

 

- 이름 : 버드와이저 (Budweiser)

- 원산지 : 미국

- 도수 : 5%

- 종류 : 라거


특별히 설명할것이 없는 아주 기초적인 라거라고 할 수 있다. 거품지속력은 거의 없는편이며, 마셨을 때 입에 머금자마자

 

느껴지는 구수한 맛이 있다. 아마 옥수수 등이 들어가서 가볍고 구수한 맛이 나는듯 하다. 라거라고는 하지만 의외로

 

탄산은 그다지 강하지 않은편이다. 전체적으로 가볍게 마시기 좋은 라거라고 설명할 수 있다.

 

 

조금만 일찍 알았더라면 항상 논란이 되어왔던 한국 생산, 이른바 오드와이저와 미국 본토의 버드와이저를 비교해 볼 수

 

있었을텐데... 하는 아쉬움이 남는다. ㅠㅠ

 
분류 :
맥주
조회 수 :
44
등록일 :
2018.09.11
22:45:17 (*.14.212.122)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s://hondoom.com/zbxe/index.php?mid=pengdor&document_srl=813778

'6' 댓글

노루발

2018.09.12
01:49:39
(*.221.164.156)
비교시음한다고 유의미한 차이가 있을지는 잘 모르겠네요

장펭돌

2018.09.12
03:36:54
(*.14.212.122)
유의미한 차이를 바라고 하는건 아니긴 해요. 하다못해 이전에 캔 디자인만 바뀌어도 비교시음하고 했었는데, 컨텐츠 하나를 날려먹었다는 느낌이죠 ㅠㅠ

노루발

2018.09.12
01:50:20
(*.221.164.156)
여튼 혼둠 글리젠의 한 축을 담당해주셔서 고맙습니다 흑흑흑

장펭돌

2018.09.12
03:37:04
(*.14.212.122)
뭘요 ㅎㅎ 제가 하고싶어서 하는건데요

흑곰

2018.10.22
01:35:35
(*.32.131.48)
"혼둠이 생각보다 조회수가 잘나오니 혼둠에 내 블로그 링크를 남기는것도 도움이 될것이라는 흑곰님의 이야기에 조금은 기대를 했었지만, 그 기대는 몇개의 글을 쓰면서 이미 와장창 무너졌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 미안합니다. 도움이 1도 안되었나 보네요 ㅎㅎ

장펭돌

2018.10.22
02:32:14
(*.14.212.102)
그냥 농담입니다. 어차피 제가 하고싶어서 하는건데요 뭐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옵션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펭도르 바 오픈 [6] 장펭돌 2018-08-25 73
15 맥주 카스 프레시 병 비교 [4] 장펭돌 2021-05-31 16
14 맥주 홉고블린 (HOBGOBLIN) [6] 장펭돌 2020-07-21 57
13 맥주 홍콩여행에서 먹은 술들 [2] 장펭돌 2019-08-15 36
12 맥주 2019년 서울 국제 주류박람회 방문기 [6] 장펭돌 2019-06-23 43
11 맥주 인디카 인디아 페일에일 (INDICA IPA) [2] 장펭돌 2019-05-29 34
10 칵테일 [진] 진토닉 [2] 장펭돌 2019-01-12 35
9 맥주 맥주의 색 표현과 그 단위 [4] file 장펭돌 2018-12-14 41
8 칵테일 홈바 구성을 위한 바웨어를 만화로 쉽게 알아보자 [4] 장펭돌 2018-11-14 95
7 맥주 클라우드 (Kloud) vs 피츠 슈퍼 클리어 (Fitz SUPER CLEAR) [4] file 장펭돌 2018-10-21 116
6 맥주 호가든 로제 (Hoegaarden Rosee) [3] file 장펭돌 2018-10-04 148
5 맥주 필라이트 2종 비교 [4] 장펭돌 2018-09-23 179
» 맥주 버드와이저 (Budweiser) [6] 장펭돌 2018-09-11 44
3 맥주 2. 맥주를 마시는 방법 (2) [9] file 장펭돌 2018-09-03 70
2 맥주 2. 맥주를 마시는 방법 (1) [8] file 장펭돌 2018-08-29 58
1 맥주 1. 맥주의 종류 [10] file 장펭돌 2018-08-27 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