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다른 사람의 작품을 보고 느낀 점을 적거나 자신의 게임을 소개하는 공간

기획 :
그래픽 :
사운드 :
완성도 :
재미 :


처음 이 게임을 봤을 때는 '온라인 게임'이란 간판을 달고 있었기에 코 웃음을 쳤다.
아마추어 게임에 온라인은 개뿔...
어쨌든 별로 할 생각도 없는데 한 번 해보고 나서 완전 빠져들고 말았다.

룰은 엄청나게 단순하다.
호랑이를 유인해서 함정에 빠뜨리는 것.

처음에는 2마리지만 서서히 숫자가 늘어서
나중에는 정신없이 호랑이들이 덤벼든다.
게다가 어느 정도 시간안에 모두 없애지 못하면
호랑이가 더 많이 등장하므로 정신없이 플레이하게 된다.

처음에는 정신없이 도망다니느라 바쁘겠지만
원리를 깨닫게 되면 춤을 추듯이 몇발자국씩 움직이며
호랑이를 몰살하는 쾌감을 느낄 수도 있다.

설명해도 감은 잘 안 오기 때문에 직접 해보는 것이 최고다.
나도 처음에 룰을 들었을 때 '재밌을까?'하고 시큰둥 했는데
이 단순한 게임이 상당히 매력이 있다.

호랑이가 바로 앞에 있음에도 죽음을 두려워하지 않는 용기와
호랑이의 이동 경로를 파악에서 함정에 빠뜨리는 그야말로 지혜와 용기가 필요한 게임이다.
거기에 하나가 더해지면 절제의 미덕이다.
이 게임에서는 호랑이는 1000마리 잡더라도 마지막에 Exit로 빠져 나가지 않으면 기록은 남지 않는다.
한 마리만 더, 한 마리만 더 라고 집착을 해서는 절대 하이스코어를 낼 수 없다.
깨끗하게 때를 봐서 물러날 줄 아는 미덕도 필요하다.
그리고 이 점이 이 게임을 반복하게 만드는 중독성을 만드는 부분이기도 하다.

하지만 완성도가 낮아 단점 또한 많은 게임이다.
일단 그래픽이 너무 단순해서 나중에 호랑이가 많아지면
호랑이의 혼이 죽어서 날아가는 것과 호랑이가 잘 구분이 안 되는 경우가 있다.

함정도 매번 랜덤이기 때문에 사냥터 운이 플레이를 좌우하는 경우도 있다.
하지만 한 번 플레이가 짧고 낚시꾼은 낚시대를 가리지 않듯이
실력있는 사냥꾼은 어느 사냥터이든지 상관없데 되므로 그다지 문제가 아니다.

가장 문제는 렉이 원인인 듯 한 가만히 서있는데 좌표가 바뀌는 튕김 버그.
이 버그는 가장 치명적인 것으로 호랑이에서 꽤 멀리 있었는데
갑자기 호랑이 앞으로 이동되어 죽는 어이없는 사태도 나타난다.
처음에는 호랑이가 기술 쓰는 줄 알았다...

그리고 온라인 요소는 좋은 점도 있고 나쁜 점도 있다.
이 게임은 사실 개인이 기록 세우는 데 많은 재미가 있어 온라인은 덤처럼 느껴진다.
하지만 사람 수가 많아짐에 따라 호랑이의 움직임 변화도 심해져서 재밌는 점도 있고
2명 이상 플레이를 하면 배틀로얄이 되어서 1명이 살아남기 전까지는
몇 마리를 사냥하든 빠져 나갈 수 없다.
상대가 죽으면 모은 가죽을 다 내려놓기 때문에 뺏어먹음으로 기록을 낼 수도 있다.

가장 치사한 플레이로 가죽 안 모으고 있다가
상대가 어느 정도 가죽을 모으면 죽게 유도를 해서 뺏는 것이다.
실제로 상대를 밀어낼 수도 있고, 호랑이를 상대쪽으로 유인하는 등 치사한 짓을 할 수 있다.
하지만 모르는 사람에게 그러면 엄청난 비매너.

그리고 한 사람이 너무 잘해서 한명이 죽고 나서 계속 죽지 않으면
나머지 한명은 계속 구경만 해야 한다.
나같은 경우 기본이 100마리였기 때문에
왠지 10마리 잡기도 전에 죽는 사람과 같이 하면 상당히 미안해졌다.
이건 나중에 게임이 발전해서 방을 따로 만들면 괜찮을 지도.

결론적으로 정말 재밌는 게임으로
잘만 다듬으면 서비스해도 손색이 없겠다는 생각이 드는 게임이다.
조회 수 :
2290
등록일 :
2008.08.29
01:02:24 (*.239.144.2)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s://hondoom.com/zbxe/index.php?mid=review&document_srl=232911

nori-ter

2008.08.29
08:26:16
(*.182.124.214)

앗~ 제 게임에 전적 도배를 해주신 무서운? 분이시군요^^
재미 있게 해주시고, 리뷰까지 만드시다니 기쁘네요.
작성하신 다른 글들도 잘 보고 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7 소감 용사레이스 클리어! [3] file 똥똥배 2009-07-24 1909
86 소감 달의 이야기 5분 클리어! [2] file 똥똥배 2009-07-21 1440
85 소감 필란티르 스토리 엔딩 봤습니다. [1] file 똥똥배 2009-07-13 1640
84 필란티르 스토리 [2] file 흑곰 2009-07-10 2481
83 마법천사 원숭이 게임 공략법 (1~3탄) [2] 공략 2009-06-23 1759
82 소개 Treaster file 아싸사랑 2009-05-09 2496
81 소감 액션 게임 만들기 체험 후기 [3] file 똥똥배 2009-03-12 3290
80 소감 [진짜 쿠소!] 치타맨2 [4] file 장펭돌 2009-02-23 2698
79 어쌔신 크리드를 했습니다. 흰옷의사람 2009-02-20 2421
78 쿠소게임 스페랑카? [6] file 장펭돌 2009-02-17 2644
77 소개 Heroes of Bargonia [4] 후냥 2009-02-12 4548
76 소감 짱온라인 후기 file 장펭돌 2009-01-23 1906
75 소감 꼭두각시 서커스 완독 소감 [1] file 똥똥배 2009-01-22 2146
74 소감 마법천사 원숭이 감상문 [4] 행방불명 2008-12-02 2392
73 개임을 하나 만들고있읍니다 [5] 불곰 2008-11-21 2340
72 소감 드래곤봉(Dragon Bowl) [9] file 장펭돌 2008-10-25 2293
71 소개 제가 제작할수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3] 막장인생 2008-10-06 1877
70 소감 [원더스완]세인트세이야 황금전설편 [2] file 장펭호 2008-09-23 2344
69 소감 A&B 넌센스 [3] file 똥똥배 2008-09-10 2123
» 소감 부족장과 호랑이 [1] file 똥똥배 2008-08-29 2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