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다른 사람의 작품을 보고 느낀 점을 적거나 자신의 게임을 소개하는 공간

기획 :
그래픽 :
사운드 :
완성도 :
재미 :

※ 이 감상문은 작품의 일부 장면을 포함하고 있으므로 작품을 본 후에 보는 것을 권장합니다.

암호왕 슬랑미 이후로는 처음인 혼돈의 작품.
기억도 안나는 단편작 마법천사 원숭이를 장편으로 엮었다고 한다.
아리포씨가 재밌다길래 한번 보게 되었는데 광팬이 됨.

먼저, 초반 도입부의 단편들은 이 작품의 성격이 아주 뚜렷하게 드러났다. 바로 진부한 공포, 미스테리의 요소가 들어갔다는 것.

 

특히 과거 회귀편와 왕따편은 그 기발함에 소름이 돋았다. [물론 지금까지의 작품과는 다르다는 점에서도]
이러한 특징들이 후반의 에피소드에는 크게 드러나지 않지만 작품을 처음 보는 사람들에게는 큰 인상을 심어줬을 것이다.
이야기 전개가 치밀하고 흥미진진한게 정말 마음에 든다.


[비중이 적은 단역이었던 끼토끼의 팬이 늘게 된 결정적인 명대사]

오리지날 캐릭터들만 등장하는 것도 손에 꼽는 매력 포인트.
확실히 이동헌 시리즈의 캐릭터들을 재탕하는 것은 처음 보는 사람들에게는 굉장히 생소했을 것이다.
친근한 동물과 천사와 악마라는 소재를 적절히 잘 사용한 것이 인기에 한몫하지 않았나싶다.

개인적으로 느꼈던 작품의 큰 옥에티는 개순이의 이른 죽음, 너무 충격적이었다.


[이 부분은 정말 눈물이 머금어 질 정도로 슬펐다... 아니 도니도니의 작품 중에 이런 슬픈 장면이 대체 어디에?!]

나름의 감동을 준 장면이라는 점은 높히 평하고 싶지만..  이 만화의 인기의 팔할로 여겼던 히로인을 죽였다는 것에서 아직 혼돈은 대중성만을 따지지는 않는구나는 생각이 들었다.
특색은 있지만 여러번 등장하지 못하는 등장인물이 너무 많아 이야기가 한쪽으로 쏠렸다가 풀어지는 것 같아 보이는 것도 아쉬운 점.

하지만 장점과 단점을 떠나서, 앞으로의 전개와 결말이 너무너무 궁금하다.
우주전함 된똥이나 싸이커는 취향에 맞지 않아서인지 뒷이야기가 기대되지는 않았다.
이렇게 간만에 혼돈이 내 코드에 맞는 작품을 그리고 있다는 것이 정말 기쁘다. 또, 그 새로운 시도에 박수를 보내고 싶다.

앞으로도 좋은 작품이 나오기를 기대한다.

근데 혹시 여성팬을 노리고 동물 캐릭터를 등장시킨건 아니겠지
어쨌든 딱딱한 말투로 쓰느라 힘들었어염 도니도니
분류 :
소감
조회 수 :
2392
등록일 :
2008.12.02
12:03:26 (*.123.219.16)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s://hondoom.com/zbxe/index.php?mid=review&document_srl=266112

똥똥배

2008.12.02
22:56:14
(*.239.144.2)
엥? 슬픕니까? 저는 왕따편과 개순이 죽음 편을 그리며
온몸에 돋은 닭살을 긁고 있었을 정도인데...
스스로 볼 때마다 괴로움.
유치해도 그리기 잘했군요.

동물은 원래 원숭이 손이 원작이니 원숭이가 나와고,
라이벌이 필요하니 견원지간인 개가 나왔고,
걔들 상관(선배)역으로 고양이와 개가 나왔고,
사회자인 토끼가 나오고... 기타 등등...

쿠로쇼우

2008.12.08
20:05:06
(*.188.72.108)
놀러오세요 동물의 숲

흑곰

2008.12.12
07:50:02
(*.117.113.212)
최근 약간 산으로가는 것 같긴 하지만..
잔혹엽기물에서 벗어난 서정적인 느낌이 좋았음

장펭돌

2009.01.22
22:32:29
(*.49.200.231)
도니도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7 소감 용사레이스 클리어! [3] file 똥똥배 2009-07-24 1909
86 소감 달의 이야기 5분 클리어! [2] file 똥똥배 2009-07-21 1440
85 소감 필란티르 스토리 엔딩 봤습니다. [1] file 똥똥배 2009-07-13 1640
84 필란티르 스토리 [2] file 흑곰 2009-07-10 2481
83 마법천사 원숭이 게임 공략법 (1~3탄) [2] 공략 2009-06-23 1759
82 소개 Treaster file 아싸사랑 2009-05-09 2496
81 소감 액션 게임 만들기 체험 후기 [3] file 똥똥배 2009-03-12 3290
80 소감 [진짜 쿠소!] 치타맨2 [4] file 장펭돌 2009-02-23 2698
79 어쌔신 크리드를 했습니다. 흰옷의사람 2009-02-20 2421
78 쿠소게임 스페랑카? [6] file 장펭돌 2009-02-17 2644
77 소개 Heroes of Bargonia [4] 후냥 2009-02-12 4548
76 소감 짱온라인 후기 file 장펭돌 2009-01-23 1906
75 소감 꼭두각시 서커스 완독 소감 [1] file 똥똥배 2009-01-22 2146
» 소감 마법천사 원숭이 감상문 [4] 행방불명 2008-12-02 2392
73 개임을 하나 만들고있읍니다 [5] 불곰 2008-11-21 2340
72 소감 드래곤봉(Dragon Bowl) [9] file 장펭돌 2008-10-25 2293
71 소개 제가 제작할수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3] 막장인생 2008-10-06 1877
70 소감 [원더스완]세인트세이야 황금전설편 [2] file 장펭호 2008-09-23 2344
69 소감 A&B 넌센스 [3] file 똥똥배 2008-09-10 2123
68 소감 부족장과 호랑이 [1] file 똥똥배 2008-08-29 2290